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LOG main image

온한글 전체보기 (655)
한글, 새로운 시선 (164)
온한글이 만난 사람 (52)
한글 행사와 모임 (54)
한글이 있는 작품 (64)
폰트 (41)
캘리그래피와 손글씨 (13)
트렌드와 마케팅 (46)
역사 속 한글 (19)
세계 속 한글 (40)
온한글 책꽂이 (44)
한글 관련 자료실 (27)
무료다운로드 (15)
단신 (74)
douglas pitassi
douglas pitassi
Clash of Clans Hack
Clash of Clans Hack
Related Web Page
Related Web Page
kitchen table
kitchen table
http://healthdrugpdf.com
http://healthdrugpdf.com
http://www.161997up.com
http://www.161997up.com
CT
CT
http://pharmacyreviewer2014.com
http://pharmacyreviewer2014.com
UT
UT
Laura Glading APFA
Laura Glading APFA
1,373,597 Visitors up to today!
Today 31 hit, Yesterday 128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비엔날레'에 해당되는 글 1건
2009. 9. 30. 09:03
비엔날레 전시장을 찾았습니다. 1회 디자인 비엔날레에서 도슨트로 활동하면서 알게된 고 정건호 선생님의 고마운 기억, 그리고 전시팀 윤희님과의 만남까지 좋은 추억이 있기에 저에게는 참 정겨운 곳입니다. 제3전시실에서 Enlightening이라는 타이틀로 한글에 관한 주제전이 열리고 있습니다. 현장의 모습을 담아봤어요.


☞ 하늘이 이렇게 흐리진 않았습니다. 이 모든게 몹쓸 포토샵 보정실력 때문입니다. 흐흑. 이번 디자인 비엔날레의 주제는 "The Clue_더할 나위 없는" 입니다. 아침을 생략했더니 더할 나위 없이 배 고프더군요. -_-


☞ 이번 디자인 비엔날레는 11월 4일까지입니다. 광주에서 가장 볼만한 행사중 하나인만큼 추천하고 싶네요.

☞ 단체 관람 온 학생들로 인해 더할 나위 없이 붐비던 전시장 입구입니다.

☞ 층에서 층을 오르내릴때 볼수 있는 빨간 동그라미입니다. 작품 참여자의 이름이 새겨져 있는 것 같았어요.

☞ 드디어 3전시실 입구에 도착했습니다. ENLIGHTENING, DESIGN TO ENLIGHTEN, 글 이라고도 부릅니다.

☞ 신종플루가 극성인지라 전시실 입구마다 소독제가 비치되어 있더군요. 물론 바르지는 않았습니다.

☞ 글, ENLIGHTEN이라는 글자가 보였어요. 각 전시실마다 이렇게 주제가 디자인되어 있었습니다. 옷은 옷, 소리는 소리 이런식으로요. 2, 3, 4전시실이 마음에 들었습니다. 혹시 비엔날레 다녀오시려거든 참고하세요.

☞ 벽에 새겨진 글자들이 재미있었어요. 물론 무슨 뜻인지는 잘 모르겠던걸요.

☞ 주제전 "글"에 대한 개요가 한쪽 벽에 새겨져 있었어요. "한글은 소리와 의미를 아우르는 독특한 표기체제이다. 본 전시는 이러한 현실의 환기를 위하여 한글에 대한 내용으로 구성하였다" 라고 합니다. 

☞ 한글 전개 체계 조형물입니다. "Formative Exhibiton on Hangeul Development System" 입니다.

☞ 한글 숲, Hangeul Forest라는 작품인데 참 마음에 들더라고요. 저 밑에 보이는 쿠션에 앉아 쉴수 있더군요.

☞ Re-Recognizing Hangeul, 다시 보는 한글이라는 제목은 누가 지었을까요. 천재는 이럴때 쓰라고 있는 말?

☞ 폰트 전시에 참여한 업체는 윤디자인, 산돌, 네이버, 싸이월드입니다. 먼저 산돌부터 구경해 볼까요.

☞ 기업전용폰트 개발 프로세스를 전시해 두었더라구요. 기업체 폰트를 만드는데 역시나 손이 많이 가는군요.

☞ 네이버는 폰트 소개와 함께 일종의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었어요. 네이버 로고의 녹색이 참 좋습니다.

☞ 글자를 써보고 메일로 보낼수 있게끔 체험용 스크린이 있었습니다. 네이버 역시 크게 볼건 없었습니다.

☞ 싸이월드도 있었어요. 한글, 웹 글꼴을 만나다. 여백의 미가 살아있군요. 싸이월드는 웹폰트를 내 놓았군요.

☞ 싸이월드를 보고 있자니 싸이 블로그를 운영중인 이웃 아지아빠님의 생각나더군요. 싸이월드 화이팅!

☞ 마지막으로 들른 곳은 그 이름도 유명한 윤디자인! 검정색 부스가 떡하니 중앙에 놓여있는게 뭔가 신비로운 느낌이었습니다. 왠지 안에 들어가면 멋진게 있을것 같은 느낌이랄까요. 그런데..

☞ 호곡 -ㅁ-; 윤디자인 로고와 영상만 있더라고요. 눈이 아파서 다 보지는 못했지만 신선했습니다.

☞ 한글 숲 바로옆에 있는 화장실인데 문구가 재미 있더라고요. "여기가? 그렇소 해우소요" 혼자 놀기인가요.

☞ 보고 만지고 할수 있는 체험공간도 있어요. 한글 자석, 한글 나무블록, 한글 쿠션블록이 있습니다. "글" 전시장을 돌면서 정작 한국인이면서도 한글에 대해 무지한 제 자신을 돌아볼수 있었습니다. 이제부터라도 한글에 관심을 갖으려구요. 한글을 사랑합시다. =)

기사 작성 : 장두현(온한글 블로그 기자단 1기)

ⓒ 온한글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