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LOG main image

온한글 전체보기 (655)
한글, 새로운 시선 (164)
온한글이 만난 사람 (52)
한글 행사와 모임 (54)
한글이 있는 작품 (64)
폰트 (41)
캘리그래피와 손글씨 (13)
트렌드와 마케팅 (46)
역사 속 한글 (19)
세계 속 한글 (40)
온한글 책꽂이 (44)
한글 관련 자료실 (27)
무료다운로드 (15)
단신 (74)
douglas pitassi
douglas pitassi
Clash of Clans Hack
Clash of Clans Hack
Related Web Page
Related Web Page
kitchen table
kitchen table
http://healthdrugpdf.com
http://healthdrugpdf.com
http://www.161997up.com
http://www.161997up.com
CT
CT
http://pharmacyreviewer2014.com
http://pharmacyreviewer2014.com
UT
UT
Laura Glading APFA
Laura Glading APFA
1,373,301 Visitors up to today!
Today 27 hit, Yesterday 163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브랜드'에 해당되는 글 2건
2011. 12. 20. 09:17

"음.. 저는 밀크 바닐라 카페라떼 주세요."

길거리를 걷다보면 수많은 커피숍들이 자리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커피한잔 마시는데 5000원씩이나 내라고?!'라면서 커피전문점 커피를 즐기는 이들을 낭비가 심한 사람이라는 시선으로 바라볼 때도 있엇지만, 오히려 커피전문점들의 인기는 나날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슬프게도 커피값은 더더욱 높아지고 있군요!) 커피숍에 들른 사람들은 친구와 수다를 떨기도 하고, 팀과제를하러 모인 이들도 있고, 홀로 책과 커피향을 즐기는 이도 있습니다.

그런데 한번쯤은 이런 경험있으실 것 같아요. 커피전문점에 갔는데, 메뉴판이 너무 복잡해서 뭘 선택해야할지 주저되는 그 상황! 한글로 써있는데도 읽기 힘든 그들의 생소한 이름!




뭘 골라야 할지 도통 모르겠다!
커피숍 점원이 친절한 말투로 "주문하시겠습니까?"라고 물어옵니다. 커피를 좋아하긴 하는데, 봉지커피나 캔커피를 즐길뿐 커피전문점을 자주 들르지 않는 저로서는 이게 꽤 어려운 문제입니다. 만만한건 아메리카노인데, 다른 녀석들(?)은 어찌나 어려운 이름들을 갖고 있는지…

심지어 무슨맛인지 짐작도 안되는 녀석들도 있습니다. 어쩔때는 점원에게 "저기, 이건 무슨 맛이예요?"라고 물어보기까지 한답니다. 미리 맛이라도 보고 커피를 시킬 수 있다면 좋으련만. 가끔 정체모를 새로운 커피에 도전했다가, 한입먹고 '낭패다!!'하는 생각이 머릿속에 스친적도 더러 있습니다. 
커피숍에서 커피 고르기, 저만 머리아파하고 있는건 아니겠죠?


허니브레드... 그냥 꿀빵 아니야?
인터넷에서 우스갯소리를 본 적이 있습니다. 최근 커피전문점에서는 다양한 커피 뿐만 아니라 와플, 빵 종류들도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는데요. 어떤 네티즌이 모 커피전문점의 '허니브레드xxx'라는 메뉴를 두고서 '허니브레드라... 꿀빵이잖아!'라고 글을 게재했던 것을 보고 한참을 웃었던 것이 기억납니다.

그냥 꿀빵이라고 쓰면 안되는걸까요? 영어로 하면 더 있어보인다고 생각하는걸까요?
아니면 제가 너무 까칠한건가요?


[사진=personaltrainerwatford.com] 커피고르면서까지 머리아플필욘 없잖아요~



정겨운 우리말 이름들 많이 생겨나기를
커피 뿐만 아니라 IT, 의류, 음식 등 다양한 분야에 있는 이름들이 외국어로 지어진 경우가 많은 것 같아요. 물론 IT분야와 같이 한국어로 굳이 번역하기 보다는 영어 그대로 활용하는 편이 이해하기 쉬운 경우도 있겠지만, 굳이 정체불명의 외국어 표현이나 이름을 쓰는 경우에는 눈쌀이 찌푸려지더군요. 예쁜 한글로 부르면 더 예쁠텐데 말입니다.

앞으론 아름다운 한글이름을 가진 커피들이 많이 생겨나기를 기대해봅니다.


온한글 블로그 기자단 1기 이세진


ⓒ온한글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2011. 3. 17. 09:30
지금 우리 주변엔 영어로된 브랜드 일색이지만 한글의 가치 상승과 함께 한글 브랜드 시장도 성장하여 한글이기에 오히려 성공한 사례도 많습니다. 자이, 브라운스톤, 아이파크...가운데 '푸르지오', 하이페리온, 타워팰리스... 가운데 '경희궁의 아침'이 인상적으로 남는 것은, 오히려 한글이 주는 고품격 이미지가 브랜드 가치 상승에 주요한 역할을 했던 것입니다. 



'도요타', '무지', '소니' 등의 일본어 브랜드도 자국의 언어 맛을 살린 브랜드로, 외국인에게는 다소 일본식 발음의 상경한 느낌을 주면서도 발음이 쉬워 성공한 글로벌 브랜드 사례라고 할 수 있습니다. 한글의 묘미를 살리면서도 글로벌한 브랜드가 되기에 손색이 없는 한글 브랜드는 무엇이 있을까요? 



일본어 브랜드

한글 브랜드로서 높은 가치를 가지는 '딤채'는 조선 중종 때 사용하던 김치의 옛말로 근대의 구개음화를 거쳐 현재의 발음인 '김치'가 되었다고 합니다. 우리 고유의 음식인 김치의 옛말을 지켜나가자는 의미를 담고 있는 딤채는 한국을 대표하는 '김치'를 세련되게 네이밍하였으며 한국의 언어 맛도 충분히 풍겨 납니다. 거기에 과학적 온도표기 'ㅇ'을 한글 자음의 형태와 중이적으로 상징화하여 브랜드 컨셉을 굳고히 하였다고 할 수 있습니다. 

 
삼성이 자체 개발한 스마트폰용 OS 이름을 아시나요? 바로 순수 우리말로 된 'bada 바다'인데요, Mac OS, Android OS가 세계 모바일 시장을 잠식해 나가는 데 대응하기 위해 우리만의 기술력으로 개발한 OS로 우리 자체의 브랜드임을 알리기에 적합하도록 한글이 사용되었습니다. 또한 bada는 발음의 용이성, 단순하고 친근한 이름으로 인해 글로벌한 브랜드의 가치도 충분합니다. 



삼성(samsung), 현대(hyundai) 의 네이밍은 한글이지만 발음상의 어려움으로 인하여 외국인들은 현대를 윤다이, 현다이 등 전혀 다른 브랜드 네이밍으로 부르고 있다고 하니 글로벌한 브랜드가 되기 위해서는 발음의 용이성도 중요한 요소가 되는 것 같습니다. 


패션가죽브랜드 가파치(CAPPACCI) 는 언듯 뉘앙스 상으로 이태리나 미국의 수입브랜드 같은 느낌을 주지만 순수 한국 가죽제품으로 조선시대 가죽으로 꽃신을 만들던 사람을 이르는 '갖바치'에서 따 온 이름이라고 합니다. '쌈지'는 순수 토종 브랜드임을 드러내는 데 비해 '가파치'는 글로벌한 감성을 잘 녹여낸 브랜드로 보입니다. 한글 브랜드로 성공한 다수의 사례로 인하여 수많은 회사와 수많은 제품의 브랜드에 한글을 담아내고 경쟁력을 키워나가는 시도가 더욱 많아져야 겠습니다.


온한글 블로그 기자단 2기 최윤정

ⓒ 온한글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rev"" #1 next